제목: 비가 전하는 말


등록일: 2005-04-20 01:10h:843
사진가: 사슴



aldus250.jpg (181.4 KB)

*. 비가 전하는 말

밤새
길을 찾는 꿈을 꾸다가
빗소리에 잠이 깨었네

물길 사이로 트이는 아침
어디서 한 마리 새가 날아와
나를 부르네
만남보다 이별을 먼저 배워
나보다 더 자유로운 새는
작은 욕심도 줄이라고
정든 땅을 떠나
힘차게 날아오르라고
나를 향해 곱게 눈을 흘기네

아침을 가르는
하얀 빗줄기도
내 가슴에 빗금을 그으며
전하는 말

진정 아름다운 삶이란
떨어져 내리는 아픔을
끝까지 견뎌내는 겸손이라고...

오늘은 나도 이야기하려네
함께 사는 삶이란 힘들어도
서로의 다름을 견디면서
서로를 적셔주는 기쁨이라고...

글. 이해인
-답글달기  -수정하기  -삭제하기     -목록보기  
정렬방법: 등록순 | 날짜순 | 조회순 | 추천순 [로그인 회원가입] 
나를 받아주십시오
간구
좋은 날
내 마음을 두드리는 바람
그대가 곁에 있어도 나는 그대가 그립다
미로..
사 제
비가 전하는 말
조건 없는 사랑
김치
무늬 연습
카 드
 1   2   3   4   5   6   7   8   9  
-목록보기  -이전페이지  -다음페이지  
       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DQ'Styl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