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목: 단심가


등록일: 2003-10-26 07:35h:742
사진가: 사슴



92.jpg (20.3 KB)





단심가

내안에 날 차마 버리지 못해
얼굴에 부딪히는 바람처럼 울었죠
그댈 위해 나를 버리시는 게
하늘에 뜻이라도 난 원망하지 않아요

부디 잊지 말아줘요
내 사랑 보다 더 큰
세상 가졌으니

그대도 나처럼 눈물 흘리나요
모든 게 다 꿈이였어요
그대가 가야할 길과 내가 가야할 길이
서로 다름을 난 알았죠
그대가 세상에 나와 같이 머무는 한
그대만이 소중한 사랑인걸 아시나요

그대는 왜 나를
힘든 외로움 속에
가둬두려 하나요

바라만 본거죠
가질 수 없는 사랑
그것마저 운명 인가요

나를 잊지 말아줘요
내 사랑보다 더 큰
세상 가졌으니

그대도 나처럼 눈물 흘리나요
모든 게 다 허무해져요
그대가 가야할 길과 내가 가야할 길이
서로 다름을 난 알았죠
그대가 세상에 나와 같이 머무는 한
그대만이 소중한 사랑인걸 아시나

그댈 위해 나를 버리시는 게
하늘의 뜻이라도 그댈 원망하지 않아요

-답글달기  -수정하기  -삭제하기     -목록보기  
정렬방법: 등록순 | 날짜순 | 조회순 | 추천순 [로그인 회원가입] 
홍대 알 MAface

인간의 다양성

꿈..

누군가 내 안에서..

단심가

웃기 때문에 행복하다..

성탄준비..

그냥 걷기만 하세요...

좋은 사람

그렇게 시시로 살피면서 살고싶다..

성모송

소녀에게

 1   2   3   4   5   6   7   8   9   10  .. 36   [다음 10개]
-목록보기  -이전페이지  -다음페이지  
       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DQ'Style